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9.05.30 11:28

다시 보는 쥐잡기 운동




http://www.flickr.com/photos/happiestplaceonearth2005/231859192/

멀리 중앙에 쥐교(Ratolic) 교주 탄생 50주년을 알리는 꽃 장식물 위에 교주의 모습이 보인다. 사진도 가까이서 찍지 못하도록 인간의 벽을 쌓고있다. 인간의 위에 군림 하는 선량한 쥐의 탈을 쓴 쥐새끼가 가증스럽다. 



제 경험으로 볼 때, 쥐는 아주 악착같은 동물입니다. 집의 천장을 뚫고 침대로 뚝 떨어진 황당한 경험을 한 적이 있습니다. 천장에 붙어있는 플라스틱 환풍기를 갉는 소리를 듣긴 했지만 설마 그걸 뚫을 것이라곤 생각하지 못했기에 너무 놀랐던 기억이 납니다. 두 이빨로 무언가를 한 번 갉기 시작하면 아주 끝을 보는 특성이 있습니다. 쥐의 앞 이빨은 평생동안 자라기 때문에 갉지 않으면 입 천장을 뚫게 되어 생존 자체가 어렵게 되기 때문입니다. 경계심과 겁이 많은 동물이지만 더럽고 지저분한 환경에서 인간과 더불어 살아오다 보니 생존의 기술 만큼은 탁월합니다. 황량한 사막에서 조차 생존할 수 있는 모래쥐가 그렇습니다. 또한 남극에서 쥐를 보았다는 기록이 있는 만큼 쥐의 생존력은 추위 마저도 극복하지 않을까 합니다(난파선에서 옮겨진 듯.) 남극에서 천적이 없이 살아간다면 머지 않는 미래(?)에 괴물로 진화하지 않을까 궁금합니다. 북극에서는 레밍이라는 쥐가 서식합니다. 실제로 실험용 동물로 쥐를 많이 사용하는 것도 번식력뿐만 아니라 쥐의 DNA가 인간과 유사한하기 때문입니다. 집쥐의 경우 인간과 함께 살아가다 보니 인간에 대한 정보가 탁월하게 축척되어 있을 것입니다. 

*아래의 포스트는 이전에 올린 것을 다시 올립니다



먹을 것이 부족하던 과거에 쥐는 주식을 축내는 도둑이었고,
의약품이 부족하던 과거에 쥐는 역병을 돌게하는 더러운 존재였다.

경제가 발전해 먹을 것 걱정없는 이제,
의학이 발달해 쥐가 옮기는 전염병이야 쉬 고쳐지는 이제.
문득 쥐들은 어떻게 변했는지 궁금하다.
쌀뒤주를 갉던 그 쥐들 사라졌지만
그 유전자를 고스란히 이어 받은 오늘날의 쥐들은
여전히 세상속에서 인간과 함께 살아가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쥐잡기 포스터 그리기 대회 입상자 수상 이미지 출처:http://wow.seoul.go.kr/wow/pho[원출처:서울시 언론담당관, 촬영일:1971-02-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쥐잡기 운동 대책회의 이미지 출처:http://wow.seoul.go.kr/wow/ph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http://kr.fun.yahoo.com/NBBS/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http://kr.fun.yahoo.com/NBBS/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출처:http://kr.fun.yahoo.com/NBBS/n


쥐는 쥐덫, 쥐끈끈이,쥐약 심지어 방망이로 잡았다. 학생들은 쥐를 잡아 그 증거로 쥐꼬리를 잘라 학교에 가져가기도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쥐를 잡던 방망이의 이미지가 없어 야구방망이 이미지를 사용했다.(야구를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는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이미지출처:스포츠 조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장 눈에 보이는 실리를 위해 조심없이 덤비다 화를 자초한 쥐들. 눈에 보이는 실용도 중요하지만 보이지 않는 가치들도 아주 중요하다는 교훈을 깨우쳐 준다. 이미지출처:http://kr.fun.yahoo.com/NBBS/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출처: http://kr.blog.yahoo.com/kimh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출처:http://kr.fun.yahoo.com/NBBS/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출처:www.HANKO.kr

사용자 삽입 이미지

쥐들이 큰소리를 쳐대는 요상한 세상 이미지출처:한겨레 신문



이제 쌀 뒤주도 옛 것으로로 사라진 지금 뒤주 대신 쥐들은 무엇을 노리고 있을까요.
이제 뒤주를 대신하는 것들이 무엇이던 간에 우리 마음 속 뒤주를 꼭 쥐들로 부터, 수퍼 쥐들로부터,
인간의 모습을 한 신종 변형 쥐들로 부터 지켜야 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출처:http://kr.blog.yahoo.com/kimho



소중한 우리의 마음 속 뒤주 옛날의 그 소박한 쥐들이 아닌 교묘하고 영악한 쥐들로부터 우리가 지켜야 겟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알아봅시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청와대에는 쥐가 있을까요?  (41) 2009.06.01
쥐잡기 운동 대책회의  (2) 2009.05.31
다시 보는 쥐잡기 운동  (7) 2009.05.30
세계의 누드 비치  (15) 2009.05.20
해운대 해수욕장 vs 누드 비치  (8) 2009.05.20
정화의 배와 남해 대원정  (8) 2009.05.04
Trackback 0 Comment 7


티스토리 툴바